# 샌즈카지노 | : 베란다에 오빠를 가뒀던 동생





아 ㅋㅋㅋㅋㄱㅋㅋㄱㅋㅋㄱㄱㄱㄱㄱㄱ


 엠지엠카지노   엠지엠카지노   pj nbsp 황의돈 육군참모총장이 최근 제기된 재산증식 의혹에 책임을 지고 14일 전격 사의를 표명했다 국방부는 이날 황의돈 육군참모총장이 최근 언론에 회자된 재산 형성 과정과 관련해 오늘 오전 이명박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고 이 대통령이 이를 수용했다고 밝혔다국방부는 황 총장이 신임 국방장관과 함께 육군 개혁을 선도해야하는 중대한 시점에 육군을 지휘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고 개인적으로 판단해 이같은 결단을 내렸다고 설명했다황 총장은 국방부 대변인으로 있던 지난 2002년 8월 서울 용산구의 낡은 2층 건물을 매입한 뒤 그 자리에 6층 건물을 신축했다그런데 같은해 이 일대의 고도제한이 완화됐고 이후 건물 부지의 공시지가가 8년만에 38배나 올라 황 총장이 사전정보를 가지고 투자한게 아니냐는 의혹이 일었다황 총장이 이날 전격 사퇴하면서 지난 6월 한미연합사 부사령관에서 육군참모총장으로 자리를 옮긴지 6개월만에 물러나는 단명총장의 기록을 남기게 됐다한편 15일쯤 단행될 군 지휘관 인사는 대장급을 포함해 예상보다 큰 폭이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김관진 국방부 장관은 당초 이번 군 장성급 인사는 정상적인 인사의 성격을 띨 것이라고 말해 임기가 남은 대장급 등 군 수뇌부는 인사대상에 포함되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BestNocutR그러나 황 총장이 전격 사퇴하면서 군 지휘부에 대한 물갈이 인사가 이뤄질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한편 이날 황 총장과 함께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전해진 한민구 합참의장은 사퇴 의사를 밝힌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국방부 관계자는 한 의장이 사의를 표명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습니다이 관계자는 한민구 합참의장은 사의를 표명한 적도 없고 국방장관이 사퇴를 만류한 적도 없다고 말했다  고스톱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